이렇게 하면 거소증을 1주일 안에 만든다
조회수 19811회 등록날짜 2010-05-12 18:38:36
 
거소증이 왜 필요한가

거소증은 한국에 거주하는 한국 국적 또는 해외국적의 재외동포들에게 투표권을 제외하고 대한민국 국민이 누릴 수 있는 권리를 사실상 모두 누릴 수 있도록 하는 신분증이다. 이를테면 미국 영주권으로 누릴 수 있는 권리와 유사하다.

한국내에서 활동하는데 있어서 주민등록증과 동일한 효력을 지녔다고 보면 된다. 거소증이 있으면 재외동포법에 따라 은행계좌 개설과 운전면허증 취득이 손쉽게 가능해지며 또한 거소증 취득 후 90일 이상 체류할 경우 의료보험에도 가입할 수 있다. 나아가 부동산을 사고팔고 증권계좌를 열 수 있다.

물론 장기 체류하는 경우라도 이러한 거소증 신청은 의무가 아니나 취득하게 되면 잠시 체류하는 경우라 할지라도 여러모로 한국인과 동등한 권리를 누릴 수 있어 여간 편리한 게 아니다.
신청 희망자는 국적에 따라 영주권자의 경우 ‘재외국민 국내 거소 신고증’, 시민권자의 경우 ‘외국국적동포 국내 거소 신고증’을 신청해야 한다. 참고로 ‘외국국적동포’란 대한민국의 국적으로 보유했던 자 또는 그 직계비속으로서 외국국적을 취득한 자를 의미한다.

거소증 신청절차

미시민권자의 경우 신청희망자 본인이 우선 관할 총영사관을 찾아 해외동포비자(F4)를 받기 위한 절차를 밟은 뒤 F4 비자가 첨부된 미국 여권과 함께 관련 서류를 지참하고 대한민국내 거소지 관할의 출입국 관리사무소를 찾아 직접 신청해야 한다. 대행 신청은 허용되지 않는다.

다음은 미국 시민권자인 경우를 토대로 살펴본 신청절차다. 영주권자의 경우 미국 여권과 시민권증서 대신 한국 여권과 영주권카드를 필요하며 아울러 다른 서식을 사용하게 된다.

1. 관할 영사관을 찾아 국적상실신고를 해야 한다. 이전까지는 사실상 대한민국이 허용하지 않고 있는 이중국적자인 셈이다. 따라서 국적상실신고를 함으로써 해외국적의 재외동포로 인정 받을 수 있는 길이 열리는 것이며 거소증 취득의 기초가 되는 재외동포 체류(F-4) 비자를 신청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총영사관과 본국 출입국 사무소에서 요구하는 서류 가운데 일부는 중복되는 만큼 전체적으로 필요 서류를 꼼꼼히 살펴보고 한번에 준비해야 또다시 준비하는 번거로움을 줄일 수 있다. 우선 다음처럼 국적상실신고 구비 서류를 준비해 관할 총영사관을 찾는 게 첫 번째 할 일이다.

-국적상실신고서(법정양식) 2부, www.koreaembassyusa.org/services/forms/Renunciation.doc

-본인의 기본증명서와 가족관계증명서 각 2통 (본국 거주의 직계 가족이 동회 또는 구청에 가면 신청할 수 있음. 추후 한국서 거소증 신청시 추가로 1통이 더 필요한 관계로 사실상 각 3통을 의뢰해야 함)
-사진 1매(3.5cm x 4.5cm - 출입국사무소에서 거소증 신청시 추가로 2매 요구됨.)
-미시민권증서 원본 및 사본 2부(미국 국적 취득일 확인하기 위함임.), 대한한국 국적자 또는 과거 대한민국 국적자의 자녀로서 미국서 출생한 경우 이 대신 출생증명서 2부.
-미시민권과 가족관계등록부상의 이름이 다른 경우 성명변경증명서(시민권 취득시 증서에 첨부된 서류) 원본 및 사본 2부
-말소된 한국여권 원본 및 사본 1부(없을 경우 관할 영사관에 의뢰할 것, LA총영사관의 경우 213-385-9300 ext. 34)
-미국여권 및 미국여권 사본 1부
-본인 주소 기재된 우표 1매 부착의 반송봉투
-45달러(현금)
-사증발급신청서- www.koreaembassyusa.org/services/forms/visa_form.doc

2. 신청접수 다음날 해당 총영사관을 방문해 F4 비자가 첨부된 자신의 미국 여권을 되찾는다.

3. 이제 한국 방문시 출입국사무소를 찾아 거소증을 신청할 차례다. 사전 인터넷으로 예약하면 긴 줄을 서지 않고 예약 당일 곧바로 거소증 신청서를 접수시킬 수 있다. 이 경우 단 5분이면 모든 게 해결된다. 예약은 www.hikorea.go.kr에 접속한 뒤 홈페이지 왼쪽 상단의 “회원가입”을 먼저 클릭해 가입한 다음 (미시민권자의 경우 ‘외국국적동포로 설정할 것) 희망날짜/시각에 예약하면 된다.

4. 서울 시내에서 신청하려면 서울출입사무소 세종로 출장소를 선택해야 하는데 이렇게 하기 위해선 한국내 거소지를 세종로 관할지역으로 설정해야 한다. 이러한 거소지로는 가족, 친지 또는 친구의 집 주소를 쓰면 된다. 그 외 지역을 거소지로 설정하면 목동 출장소로 가야한다.

세종로 출장소 관할지역은 종로구, 중구, 은평구, 동대문구, 중량구, 도봉구, 성북구, 강북구, 노원구다. 전국적으로 체류지 관할사무소 안내 대표전화는 국번없이 1345이며 상담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5. 예약을 완료했으면 예약접수증을 프린트해 보관해둔다. 세종로 출장소는 안국동 종로경찰서 바로 옆인 “운현궁 SK 허브빌딩” 2층에 위치해있다. 출장소 안에는 즉석 셀프 사진 촬영 장치가 마련돼 있다. 지하철 3호선 안국역 6번 출구로 나와 종로경찰서 지나자마자 나타나는 첫 번째 고층빌딩임. 문의: 02-732-6214

6. 출입국사무소 방문시 지참해야할 서류는 다음과 같다. 거소증 신청은 F4 비자 발급 90일 이내 마쳐야 한다.

a-미국여권 및 미국여권 첫장과 F4 사본 각각 1부
b-가족관계증명서(앞서 신청해 갖추게 된 것 가운데 영사관에 2부를 제출하고 남은 1부)
c-기본증명서(앞서 신청해 갖추게 된 것 가운데 영사관에 2부를 제출하고 남은 1부)
d-시민권 원본 및 사본 1부
e-이름 변경 증명서 원본 및 사본 1부
f-국적상실 신고서 접수증(관할 총영사관에 국적 상실 신고서 접수시킨 뒤 받은 접수증)
g-칼러사진 2매(3.5cm x 4.5cm)
h-외국국적동포 국내거소신고서 korealist.eiz.kr/bbs/board.php?bo_table=formboard&wr_id=61&sca=%BF%B5%B9%AE%BC%AD%BD%C4 - hwp 파일을 열기 위한 프로그램이 필요한 경우 뷰어 프로그램을 다운로드 받으면 된다. => http://www.hancom.co.kr/downLoad.downPU.do?mcd=002
i-수수료: 10,000원(수입인지)
j-거소지(매우 중요함. 신청서류를 제출하는 출장소의 관할지역 주소이어야 함)

7. 거소증 신청후 1주일되는 날 해당 출입국사무소를 방문해 거소증을 찾으면 된다 
 
ugg boots clas..
10.12.07 17:07:39
거소증 신청후 1주일되는 날 해당 출입국사무소를 방문해 거소증을 찾으면 된다 //
// <strong><a href=\"http://www.shoopugg-boots.com/u33-ugg-classic-short-boots.html\">ugg boots classic short</a></strong>   [수정] [삭제]
djkd..
10.12.07 17:08:21
거소증 신청후 1주일되는 날 해당 출입국사무소를 방문해 거소증을 찾으면 된다 http://www.shoopugg-boots.com/u33-ugg-classic-short-boots.html    [수정] [삭제]

이름 비번 스팸방지 키

[목록]

전체 52 / 오늘 0 (1/3 Page)
No 제목 등록날짜 조회
52 이렇게 하면 거소증을 1주일 안에 만든다 [2] 2010.05.12 19811
51 연말 시즌의 시작인 블랙프라이데이(Black Friday) 2009.11.27 4182
50 미국에서 시월의 마지막밤은 공포의 할로윈데이 2009.10.08 2702
49 연고 없이 처음으로 미국에 도착해 살아가는 방법 2009.09.22 3558
48 미국의 독립기념일과 그 유래 2009.07.05 2939
47 미국 레스토랑을 찾으려면 2009.05.16 2418
46 미국의 서머타임제 2009.03.08 2186
45 미국에서 전화 거는 요령 2009.02.22 4267
44 미국 주요 공항 코드 2008.12.26 1916
43 영어로 크리스마스카드 작성하는 요령 2008.12.05 4540
42 선거일은 어떻게 정해지나 2008.11.03 817
41 미국신분증 소셜시큐리티번호(SSN) [1] 2008.10.13 4934
40 이것이 콩글리시 2008.08.25 5095
39 크레딧 쌓는데도 요령이 있다 2008.06.24 5379
38 팁은 과연 얼마가 적당할까 [4] 2008.04.29 6397
37 화씨를 섭씨로 쉽게 알아보려면 [1] 2008.04.07 25774
36 미국산 와인은 의외로 단순하다 [1] 2008.03.28 9289
35 미국의 병원제도 2008.03.14 6097
34 공립 초중고교에 자녀 입학시키기 2008.02.26 9424
33 슈퍼볼? 수퍼보울? 2008.02.04 11263
32 유별난 경선제도 "코커스와 프라이머리" 2008.01.02 12760
31 요령을 알면 할인 항공티켓이 보인다 2007.11.04 6201
30 Could have, Would have, 그리고 Should have 2007.06.27 10928
29 미국에서 원샷하면 못 알아듣는다 2007.06.08 2523
28 미국의 아파트 2007.05.10 6018
작성자 제목 내용
[1][2][3]